새로운 기술의 냉각 윈드 터널

현재의 냉각 윈드 터널은 1972년에 독일 포이어바흐 기술 센터를 "윈드 터널 II"로 확장하는 공사의 일환으로 지어졌습니다. 그리고 현재, 냉각 윈드 터널은 동산업의 기준이 되었으며 끊임 없이 발전하고 있습니다. 가장 큰 데이터의 재구성은 2012년 12월에 시작되어 2013년 5월 초에 완료 되었습니다.

매우 높은 연속 속도 이 터널에서 최고 온도 50°C에서 달성할 수 있으며, 전체 “엔진 냉각” 시스템은 현실적인 조건하에서 테스트 됩니다. 기후테스트 윈드 터널과는 다르게, 승용차에서 대형 상용차량에 이르는 차량의 냉각 모듈쪽 후류의 입사 흐름은 이곳에서 측정됩니다.

현재, 승용차의 최고 진행 속도 250 km/h와 상용차의 최고 진행 속도 100 km/h를 시뮬레이션 할 수 있으며, 극도로 현실적인 냉각 수용력 측정을 할 수 있습니다.

새로운 송풍기로 인해 상용차에서도 6 평방미터 이상의 입사 흐름 표면을 얻을 수 있습니다. 새로운 시스템을 이용하여, 노즐을 통해 원하는 단면에 13.3 평방미터 이상의 기류를 적용합니다. 흐름의 윤곽은 특히 대형 상용 차량에서 훨씬 더 균일하며, 측정을 좀 더 현실에 가깝게 만들 수 있습니다.